Home > 회사소개 > 나아갈 길     

사실을 정확하고 신속하게 알리며 격조 높은 논평으로 한인 커뮤니티가 나아갈 길을 제시합니다.
모든 기사를 철저하게 보완하고 검증하여 신문의 완결성과 균형감을 높입니다.

 

좋은 기자가 좋은 정보를 씁니다. 중앙일보는 모든 기자들이 전문성과 콘텐츠 기획력을 키우도록 힘쓰고 있습니다. 또 Management Skill과 리더십을 갖춰 급변하는 환경에 발맞추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독자에게 필요하고 유용한 정보가 무엇인지를 항상 생각합니다.
기자들은 외부 세미나와 토론회, 내부 워크샵, 여론조사 등을 통해 독자의 요구에 늘 귀를 기울이고 있습니다.